KIAF in BON GALLERY

전시 소개


KIAF in BON GALLERY에서는 코로나로 인하여 2020 키아프 행사가 취소됨에 따라 예정되었던 키아프 부스 전시를 본화랑 내에서 개최합니다. 국제아트페어인 키아프 참가를 위해 준비하고 기획되었던 페어 전시를 갤러리 공간 내에서 축소된 형태로 진행합니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한 제한적인 환경임에도 본화랑은 미술을 통한 관람객과의 예술적 소통을 이어가고자 KIAF in BON GALLERY(키아프 인 본화랑)을 오픈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총 8명의 한국 작가들과 약 40 점의 작품을 전시하는 자리를 마련하였으며 원로, 중진 작가부터 젊은 작가까지 폭넓게 구성된 작가군을 소개할 뿐 아니라 회화에서 조각까지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한 눈에 감상할 수 있는 전시를 선보입니다.


한국의 극사실주의 1세대 작가인 이석주 화백과 석채, 한지 등 전통재료를 이용하여 한국적 정서를 작품에 담아내는 김만근, 임종두 작가의 회화 작품에서 조각과 회화의 경계를 허물어 독창적 작품세계를 구축한 최성철, 김대성 작가의 조형 예술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 꿈과 사랑을 그리는 이사라, 김종선 작가와 필름과 실리콘이라는 독특한 재료를 감각적으로 풀어낸 임동훈 작가의 작품까지 다양한 작품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Originally scheduled to show in KIAF ART SEOUL 2020, but since it is cancelled by the Covid-19 outbreak, the exhibition KIAF in BON GALLERY will be held at BON GALLERY. A variety of artworks curated and planned for the display in the exhibition booth in KIAF 2020, will be shown in the gallery space alternatively in a reduced form. Despite restricted conditions due to the pandemic, Bon gallery launched KIAF in BON GALLERY to find a way to continue its artistic communication with audiences. 


In the 'KIAF in BON GALLERY', Bon Gallery presents 8 Korean artists with around 40 artworks in the gallery. In addition to introducing a wide range of artists from established artists to young artists, the exhibition will also feature a wide range of genres ranging from painting to sculptures.


Discover Sukju Lee's works who is characterized as the first generation artist of hyperrealism as well as Mangeun Kim and Jongdoo Lee's paintings who work using Korean traditional materials such as stone pigments and Korean paper in their creativity. You will also find inventive sculptural works created by Sungchul Choi and Daesung Kim who broke down the boundary between painting and sculpture. And also the dreamy and amiable artworks from young artists, Sara Lee and Jongsun Kim. In addition, you can see Donghun Lim's sensuous quality of his painting mixed with unique materials such as fil and silicon.